파나소닉코리아, ‘PT-RQ13K’ 프로젝터 출시

파나소닉코리아, ‘PT-RQ13K’ 프로젝터 출시

87
0

[사진2]파나소닉 프로젝터파나소닉코리아는 11일 세계 최소형ㆍ최경량 크기에 4K+UHD 파나소닉 ‘PT-RQ13K’ 프로젝터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파나소닉 ‘PT-RQ13K’는 3-Chip DLP 프로젝터로 필름과 같은 미세한 5120×3200 영상을 렌더링하는 ‘쿼드 픽셀 드라이브’가 탑재되어 어떠한 환경에서도 최적의 4K+ 영상을 구현한다.

파나소닉 ‘PT-RQ13K’는 ‘픽셀 쿼드러플링 기술’로 수평ㆍ수직으로 픽셀을 쉬프트 시켜 일반적인 울트라 HD를 뛰어넘는 초고해상도를 만들어낸다. 또한, 파나소닉이 새롭게 개발한 ‘리얼 모션 프로세서’를 탑재하여 고속 240Hz 프레임을 생성으로 최대 5120×3200 픽셀(16:10)의 빠른 움직임도 부드럽고 자연스러운 4K+ 영상을 지원한다.

프로젝트의 안정적인 운영을 위한 다양한 기능도 탑재하였다. ‘SOLID SHINE’ 레이저 기술은 안정적인 10,000lm 밝기를 구현하고 다이나믹 콘트라스트는 장기간 사용에도 명암비가 유지되며 최대 10년 동안 일정한 밝기 유지가 가능하다. 또한 ‘듀얼 드라이브 레이저 광학 엔진’은 기존 전구 방식이 밝기 수명을 다했을 경우 기능을 상실하는 것과 달리 최대 사용 시간인 20,000시간을 사용하여도 밝기 감소의 폭이 월등히 적어 안정적인 운영이 가능하다.
[사진]파나소닉 프로젝터

또한 세계 최소형ㆍ최경량 4K 제품의 컴팩트함은 유지하면서 유연한 설치가 가능하다. 강력한 ‘렌즈 쉬프트’와 360도 멀티축 회전 장착은 영구 또는 임시 설치 과정에서 비용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다. 특히 어떠한 각도로도 설치가 가능한 ‘렌즈 쉬프트’는 설치 장소와 방식과 무관하게 고화질 영상 출력을 돕는다. 아울러 냉각 시스템과 방진 설계로 내구성을 강화시켰다. 냉각수를 이용한 냉각시스템은 고강성 알루미늄 히트싱크를 통해 45도의 조건에도 46dB의 저소음으로 작동이 되며, 긴 수명의 Eco 필터와 새롭게 설계된 흡기 시스템은 먼지가 많은 환경에서도 최상의 화질을 유지할 수 있어 교체 주기나 유지비용 및 시간을 절약에 경제적이다.

댓글 없음